한해 국내에서 실험대 위에 오르는 동물은 한국실험동물학회 추산치로 약 500만 마리이다. 그중 70∼80%를 쥐가 차지한다. 쥐는 약품 안전테스트는 물론 화장품 독성테스트, 노화테스트, 각종 질환테스트, 심지어 심리테스트에도 쓰이기 때문에 제약회사·연구소·생명공학벤처·화장품회사·대학교 등에서 많이 사용된다.


  쥐가 실험용으로 많이 쓰이는 이유는 척추동물인데다가 생물학적으로 사람과 흡사하기 때문이다. 게다가 작은 공간에서 생활하는 동물이라 보관이 쉽고 번식력이 뛰어나다. 또 수명이 2년 정도라 세대가 빨리 늘어나서 실험이 용이하다는 장점도 있다.


  실험용 쥐는 크게 몸체가 8㎝ 정도인 조그만 생쥐 '마우스'와 몸체가 20㎝ 정도인 '래트'로 나뉜다. 쥐의 주 생산·소비국은 미국과 일본으로 1년에 5,000만 마리가 사용된다.


  국내에서는 국산 실험용 쥐보다 외제가 선호되는데, 이는 외제 쥐가 오랜 기간 사용돼 확실한 유전자정보가 축적돼 있는데다가 어떠한 바이러스에도 감염되지 않은 순수무결성이 국제적으로 인정되기 때문이다. 아무데서나 키운 쥐가 아닌 '검증된 시설'에서 키운 '검증된 쥐'로 실험을 해야만 국제적으로 인증받을 수 있어 순수무결성의 국제적 인증은 이 분야에서 중요한 조건사항으로 꼽힌다.

                                                                                    <출처 : 네이버 지식 >

'Biology > 실험' 카테고리의 다른 글

Primer 제작시 고려사항  (0) 2013.04.03
His-tag 재조합 단백질 분리정제  (0) 2013.04.03
Immunofluorescence staining  (0) 2013.02.07
영어 논문 작성법  (0) 2013.02.06
4% PARAFORMALDEHYDE  (0) 2013.01.29
은염색법 (Silver Staining)  (0) 2013.01.21
RNAi (siRNA, shRNA)  (0) 2013.01.04
RNA extraction  (0) 2012.05.14
Isolation of immune cells from human peripheral blood  (0) 2012.05.14
쥐 정자 수 및 형태 검사 실험  (0) 2012.05.11
쥐를 실험용으로 많이 쓰는 이유  (0) 2012.02.08
Posted by 가우너

댓글을 달아 주세요